default_top_notch
ad74

NH농협은행, 보증서담보대출 3종 출시

보증기금에 특별출연해 820억원 규모로 기업 운전자금 금융지원

공유
   
▲ 사진제공=NH농협은행

[이코노믹리뷰=박기범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신용보증기금 및 기술보증기금과 「일자리기업 등 보증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보증서담보대출 신상품 3종 「일자리기업론」과 「사회적기업론」, 「자영업자론」을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신상품 3종은 사회공헌사업의 일환으로 NH농협은행은 보증기금에 약 57억원을 특별출연하고, 신용보증기금과 기술보증기금은 이를 재원으로 보증서를 발급하여 총 820억원 규모의 운전자금을 중소기업과 개인사업자에 지원한다.

'일자리기업론'의 지원대상은 ▲일자리창출(고용증대)에 기여한 기업 ▲창업 7년 이내 기술창업기업 ▲2030 Start-Up 기업 ▲청년고용·창업기업 등으로, 「사회적기업론」은 ▲사회적기업(고용노동부 및 지방자치단체 인증) ▲소셜벤처기업 ▲협동조합, 자활기업, 마을기업 등이 대상이다.

'자영업자론'은 ▲영세자영업자(매출액 5억 이하) ▲성장정체기 자영업자 ▲사업실패 후 재창업 자영업자가 해당된다.

 또한, 보증기관이 발급한 보증금액 이내에서 최대 10년까지 대출 가능하고, 최대 6년간 0.2%p~0.5%p까지 보증료를 우대하며, 거래현황에 따라 최대 1.0%p의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유윤대 기업투자금융부문 부행장은 “이번 협약으로 중소기업이 우량기업으로 성장하도록 돕는 든든한 동반자의 역할을 다하겠다”며, “농협은행은 7년 연속 사회공헌 1위 은행으로서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기범 기자 partner@econovill.com

기사승인 2019.03.26  10:46:51

<경제를 리뷰, 미래를 본다 © 이코노믹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박기범 기자 의 기사더보기

ad73
SPONSORED
ad61
ad62

헤드라인

ad63

중요기사

default_side_ad1

최근 전문가칼럼

ad66
default_side_ad2
ad36

피플+

1 2 3
set_P1
1 2 3
item4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7
default_setNet2
ad67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