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87
ad78
ad79
ad74
ad95

메디포스트 “뉴로스템 알츠하이머 임상서 통계적 유의성 확인 못해”

예상 치료효능물질 분비 증가…보완 통해 치매 치료제 개발 방침

공유
   
▲ 메디포스트 연구원이 연구를 하고 있다. 출처=메디포스트

[이코노믹리뷰=황진중 기자] 메디포스트가 알츠하이머성 치매 치료제로 개발 중인 ‘뉴로스템’의 임상 1/2a상에서 효능과 관련한 통계적 유의성을 확인하지 못했다.

메디포스트(078160)는 7일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뉴로스템의 임상 1/2a상 결과를 발표했다고 밝혔다.

뉴로스템은 제대혈유래 중간엽줄기세포를 이용한 알츠하이머성 치매 치료제로 지난 2013년 임상시험을 시작해 올 1월 식약처에 종료 보고를 마쳤다.

투여 방법은 뉴로스템과 위약을 오마야 리저버(Ommaya reservoir)를 통해 뇌실 내 각각 4주 간격으로 3회 투여했으며 24주 관찰 기간을 거쳐 안전성과 탐색적 유효성을 평가했다.

평가 결과 1차 유효성 평가 변수인 ADAS-Cog의 변화량 평가변수에서 통계적 유의성을 확인하지 못했다.

관찰 결과 이상사례는 대부분 경증이며 DLT(투여 독성) 또한 발생하지 않아 안전성과 내약성은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시적으로 뇌척수액에서 아밀로이드 베타와 타우 수치 등이 감소했고 투여 후 24주째 관찰에서도 아밀로이드 침착이 위약군 대비 감소하는 경향을 확인했다.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예상 치료효능물질의 분비가 증가되는 소견을 확인했으나 비교적 짧은 임상시험 기간 내에 인지기능개선 유무를 확인하기는 힘들었다”면서 “추후 적절한 질병 단계 및 평가기간 설정, 효능 강화 등을 보완해 치매 치료제 개발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황진중 기자 zimen@econovill.com

기사승인 2020.07.07  16:53:30

<경제를 리뷰, 미래를 본다 © 이코노믹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황진중 기자 의 기사더보기

ad106
ad81
인기뉴스
ad103
ad100
ad101
ad73
ad88
ad61
ad90
ad62
ad91

헤드라인

ad63
ad92

중요기사

ad98
ad64

최신기사

ad99
ad67
default_side_ad1

최근 전문가칼럼

ER TUBE

1 2 3 4 5
item52
default_side_ad2
ad36

피플+

1 2 3
set_P1
1 2 3
item4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7
default_setNet2
ad67
ad8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