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87
ad78
ad79
ad74
ad95
ad96

‘수원여객 자금 횡령’ 김 전 재무이사 체포

‘라임 사태’ 김봉현 스타모빌리티 회장과 범행 모의

공유
코로나응원
ad89
   
▲ 김봉현 스타모빌리티 회장(가운데). 출처= 뉴시스

[이코노믹리뷰=최동훈 기자] ‘라임 사태’와 관련해 버스업체 수원여객의 자금을 횡령한 혐의를 받는 김 전 재무이사가 1년 4개월 가량 기간 해외 도피한 끝에 붙잡혔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23일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체포한 김 전 재무이사와 함께 입국해 조사하고 있다.

김 전 재무이사는 라임 사태의 핵심 인물인 김봉현 스타모빌리티 회장과 모의해 수원여객 회삿돈 241억원을 횡령한 뒤 도주한 혐의를 받는다.

김 전 재무이사는 작년 1월 해외로 도피한 뒤 중국과 동남아시아를 거쳐 수사망을 피해오다 지난 12일 캄보디아 이민청에 자수했다.

최동훈 기자 cdhz@econovill.com

기사승인 2020.05.23  13:39:32

<경제를 리뷰, 미래를 본다 © 이코노믹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동훈 기자 의 기사더보기





ad81
인기뉴스
ad100
ad101
ad102
ad73
ad88
ad61
ad90
ad62
ad91

헤드라인

ad63
ad92

중요기사

ad98
ad64

최신기사

ad99
ad67
default_side_ad1

최근 전문가칼럼

ER TUBE

1 2 3 4 5
item52
default_side_ad2
ad36

피플+

1 2 3
set_P1
1 2 3
item4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7
default_setNet2
ad67
ad8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