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74

[아! 이 금융상품]ABL생명, ‘ABL무해지환급형 종신보험순수’ 선봬

공유
   
▲ (ABL생명 제공)

[이코노믹리뷰=진종식 기자]

■ 핫&뉴  ABL생명, ‘ABL무해지환급형 종신보험순수’ 선봬

ABL생명은 22일 보험료 납입기간 중 계약이 해지될 경우 해지환급금을 지급하지 않는 대신 보험료를 낮춘 ‘(무)ABL무해지환급형종신보험순수’를 출시 판매중에 있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보험료 납입기간 중 계약이 해지되더라도 해지환급금을 지급하지 않는 대신 동일 보장의 유해지환급형 종신보험 대비 저렴한 보험료로 사망을 보장하는 ‘무해지환급형’ 종신보험이다.

이 가운데 납입기간 이후 해지환급금 형태에 따라 1종 ‘표준 무해지환급형’과 2종 ‘실속 무해지환급형’으로 구분해 보험료를 차등 설계한 것이 특징이다.

1종 ‘표준 무해지환급형’은 보험료 납입 완료 후 계약 해지 시 무해지환급형이 아닌 일반 종신보험과 동일하게 해지 시점의 책임준비금을 해지환급금으로 지급해 2종 ‘실속 무해지환급형’에 비해 환급률 측면에서 유리하다.

또 2종 ‘실속 무해지환급형’은 보험료 납입 완료 후 계약 해지 시 이미 납입한 보험료를 해지환급금으로 지급한다. 대신 1종 ‘표준 무해지환급형’보다 보험료가 더 저렴하다.

‘보험가입금액 자동감액을 통한 생활설계자금’ 기능을 신청하면 보험료 납입 완료 후 본인의 경제상황에 따라 보험가입금액의 일부를 감액해 감액된 금액에 해당하는 해지환급금을 생활설계자금으로 활용할 수 있다.

‘(무)CI두번보장특약(갱신형)’, ‘(무)단계별로더받는입원특약(갱신형)’ 등 33개 특약을 활용해 다양한 질환에 대한 의료비 보장도 가능하며 보험가입금액 1억원 이상 계약 시 가입금액에 따라 주계약 영업보험료의 3~5%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 ‘(무)추가납입특약’을 선택하면 보험료 추가납입도 가능해 경제상황에 따라 자금을 유연하게 활용할 수 있다.

은재경 ABL생명 상품채널조정실장은 “지속적인 저금리 상황에서 보험료 산출에 적용되는 이율이 계속 인하되면서 고객들의 보험료 부담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며 “고객들이 계약을 오래도록 유지해 종신보험의 진정한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무해지환급형으로 설계됐고 ‘실속 무해지환급형’을 설계해 더욱 저렴한 보험료로 든든한 사망보장을 제공토록 했다”고 말했다

 

쿼터백자산운용, 美나스닥 투자 ‘채권혼합형 EMP 펀드’ 출시

쿼터백자산운용은 국내 채권 ETF와 나스닥 ETF에 동시에 투자하는 채권혼합형 EMP(ETF Managed Portfolio)인 ‘쿼터백 9010 나스닥 EMP 전문투자형 사모증권투자신탁 제1호’를 설정했다고 밝혔다. 이 펀드는 채권과 주식에 로보어드바이저 머신러닝 알고리즘을 활용해 나스닥 ETF 편입 비중을 조절하며 투자하는 상품이다. 이 펀드는 최초 설정액의 90%를 ‘A-’급 이상으로 구성된 국내 중기우량회사채 ETF에 투자한다. 최대 손실 폭을 2~3% 수준으로 관리하는 만큼 투자 기간이 길어질수록 최초 투자금에 대한 안정성이 커지는 것이 강점이다. 3개월마다 수익금은 차익 실현한다. 채권에서만 2년 기준 4~6%의 수익을 목표로 한다. 나머지 10%는 나스닥 3배 레버리지 ETF에 투자한다.

 

  KB증권, 'ELS 및 DLS 5종 공모' 실시

KB증권은 S&P500지수와 HSCEI, 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활용해 최고 연 5.4%(세전)의 수익을 제공하는 KB able ELS 868호를 포함한 원금비보장형 주가연계증권(ELS) 4종 및 파생결합증권(DLS) 1종 등 총 5종의 상품을 공모한다고 밝혔다.KB able ELS 865호(3인덱스 슈퍼리자드 스텝다운형)는 Nikkei225지수와 홍콩항셍중국기업지수(HSCEI), 유로스탁스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며, 3년 만기에 6개월 단위로 조기상환 기회와 최고 연 4.0%의 수익을 제공한다.KB able ELS 866호(3인덱스 스텝다운형)는 Nikkei225지수와 홍콩항셍중국기업지수, 유로스탁스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며, 3년 만기에 6개월 단위로 조기상환 기회와 최고 연 4.6%(세전)의 수익을 제공한다.

진종식 기자 godmind55@econovill.com

기사승인 2019.04.22  18:33:32

<경제를 리뷰, 미래를 본다 © 이코노믹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진종식 기자 의 기사더보기



인기뉴스
ad73
SPONSORED
ad61
ad62

헤드라인

ad63

중요기사

default_side_ad1

최근 전문가칼럼

ad66
default_side_ad2
ad36

피플+

1 2 3
set_P1
1 2 3
item4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7
default_setNet2
ad67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