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74

삼성 가전 진격전...'동남아 시장 나의 것'

삼성 동남아 포럼 2019

공유

[이코노믹리뷰=최진홍 기자] 삼성전자가 25일부터 싱가포르에 위치한 리조트 월드 센토사에서 삼성 동남아 포럼 2019를 열었다. QLED TV부터 새로운 TV의 미래, 패밀리허브를 위시한 지역 특화 상품까지 총출동했다.

삼성전자는 동남아 시장에서 QLED 8K는 98형에서 65형까지, QLED 4K는 82형에서 43형까지 다양한 기능과 디자인에 따라 총 6개 시리즈 20여개 모델을 도입한다. 삼성전자가 출시하는 올해 QLED TV 라인업은 98·82·75·65형의 8K 제품 1개 시리즈(Q950R)와 82·75·65·55·49형의 4K 제품 4개 시리즈(Q90R·Q80R·Q70R·Q60R)로 총 18개 모델로 운영된다.

   
▲ QLED TV 8K가 전시되어 있다. 출처=삼성전자

테크 세미나도 열었다. 테크 세미나 참석자들은 인공지능 기반으로 매 장면마다 최적의 영상과 사운드를 구현해주는 ‘퀀텀 프로세서 AI’가 2019년형 전 모델에 탑재되었다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 인공지능 머신러닝 기반으로 작동되는 퀀텀 프로세서AI는 수백만개의 영상 데이터를 분석해 저해상도 영상을 각각 8K, 4K 수준으로 변환하는 업스케일링 기술을 자랑한다. 나아가 사운드를 각 상황에 맞게 최적화시키는 기술도 지원한다. 각 장면의 특징을 머신 러닝으로 분석하고 빛을 블록 단위로 정교하게 제어하는 다이렉트 퀀텀도 퀀텀 프로세서AI와 시너지를 일으킨다는 설명이다.

삼성전자는 동남아 지역 QLED TV 매출이 2018년 기준 전년 동기 대비 2배 이상 성장해 올해 라인업을 대폭 강화했다는 설명이다. 삼성전자는 2018년 기준 약 35%의 점유율로 1위를 유지하고 있다.

마이크로LED와 더 월도 진격한다. 여기에 패밀리허브 냉장고를 비롯한 현지 특화 라인업도 재거 공개한다는 설명이다.

   
▲ 패밀리허브가 보인다. 출처=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점차 대형·프리미엄 제품이 선호되고 있는 동남아 냉장고 시장에서 리더십을 공고히 하기 위해 600리터급 양문형 냉장고 신모델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삼성전자는 동남아 냉장고 시장에서 2018년 기준 약 20%의 시장 점유율로 1위를 유지하고 있다.

   
▲ 이상청 부사장이 발언하고 있다. 출처=삼성전자

삼성전자 동남아총괄 이상철 부사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동남아 지역에서의 프리미엄 시장 성장 가능성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며 "앞으로도 삼성 제품이 소비자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진홍 기자 rgdsz@econovill.com

기사승인 2019.03.26  11:40:31

<경제를 리뷰, 미래를 본다 © 이코노믹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진홍 기자 의 기사더보기

ad73
SPONSORED
ad61
ad62

헤드라인

ad63

중요기사

default_side_ad1

최근 전문가칼럼

ad66
default_side_ad2
ad36

피플+

1 2 3
set_P1
1 2 3
item4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7
default_setNet2
ad67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