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74

KB손해보험, 무인기계 이용한 실손 보험금 간편 청구 서비스

업계 최초 진료비 수납 즉시 병원데이터 전자문서(EDI) 형태로 전송

공유
   
▲ KB손해보험은 김경선 KB손해보험 상품총괄 부사장(가운데),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왼쪽), 김진우 엔에스스마트 대표(오른쪽)가 참석한 가운데 지난 11일 간편한 실손보험금 청구 서비스 개발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코노믹리뷰=강수지 기자] KB손해보험은 병원 내 무인기계(키오스크)를 통한 실손보험금 청구 서비스를 오는 3월 선보일 예정이다.

KB손보는 고객들의 간편한 실손보험금 청구 서비스를 개발하기 위해 지난 11일 KT, 엔에스스마트와 3자 간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

KB손보는 이 협약을 통해 병원 내 키오스크를 통해 실손보험 청구가 가능한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이 서비스가 시행되면 환자들은 KT의 중개망과 엔에스스마트가 병원에 제공하는 무인기계를 통해 별도의 서류 발급, 보험사 접수 등의 절차 없이 진료비 수납 즉시 실손의료보험금 청구를 할 수 있게 된다.

KB손보가 도입 예정인 병원 무인기계 기반의 청구 방식은 고객이 병원에서 진료를 받은 후 병원 내 무인기계를 통해 진료비를 수납하고 보험금 청구버튼을 누르면, 필요한 모든 병원데이터가 전자문서(EDI) 형태로 보험사에 자동 전송되는 방식이다. 이처럼 병원데이터를 전자문서(EDI) 형태로 보험사에 전송하는 시스템은 업계 최초다. 기존 팩스 등 이미지 서류 청구 방식의 한계를 보완해 보험금 청구부터 지급까지 걸리는 시간을 단축 함으로써 고객의 편의성이 대폭 개선될 것이란 기대를 받고 있다.

김경선 KB손해보험 부사장은 "이번 협력체계 구축은 KB손해보험의 디지털 혁신을 통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보상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라며 "향후 상호 간 긴밀한 협조를 기반으로 디지털과 보험 융합서비스의 선두 주자로 자리매김해 고객에게 높은 신뢰와 최상의 만족을 줄 수 있는 보험사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강수지 기자 ksj87@econovill.com

기사승인 2019.02.12  20:04:52

<경제를 리뷰, 미래를 본다 © 이코노믹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강수지 기자 의 기사더보기

ad73
SPONSORED
ad61
ad62

헤드라인

ad63

중요기사

default_side_ad1

최근 전문가칼럼

ad66
default_side_ad2
ad36

피플+

1 2 3
set_P1
1 2 3
item4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7
default_setNet2
ad67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