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오달수 근황 "미투 후 한 달 간 밥 두 공기만"

김윤정 기자 expert@econovill.com

기사승인 2018.05.16  18:03:29

공유
ad59
   
▲ ⓒ JTBC


[이코노믹리뷰=김윤정 기자] 배우 오달수의 근황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오달수는 최근 병원에 입원했다 퇴원한 것으로 알려져다. 미투 폭로 후 극심한 스트레스로 결국 병원신세를 진 것. 특히 다수 보도에 따르면 지난 한 달 간 밥 두 공기만 먹은 것으로 알려져 더욱 안타깝게 하고 있다.

한편 오달수는 미투 폭로 후 “저로 인해 과거에도, 현재도 상처를 입은 분들 모두에게 고개 숙여 죄송하다”며 “일련의 일들은 제 탓이고 저의 책임”이라고 사과했다.

오달수는 입장 발표가 늦어진 것과 관련해 “지난 며칠 동안 견뎌내기 어려운 시간을 보냈다. 깊고 쓰린 마음에 상처를 받으신 분들에 대한 기억이 솔직히 선명하지는 않았다”라고 덧붙였다.


김윤정 기자 의 기사더보기

ad73
SPONSORED
ad61
ad62

헤드라인

ad63

중요기사

default_side_ad1

최근 전문가칼럼

ad66
default_side_ad2
ad36

피플+

1 2 3
set_P1
1 2 3
item4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7
default_setNet2
ad67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