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장윤정 둘째 임신 "몸이 허락할 때까지 노력하겠다"

김윤정 기자 expert@econovill.com

기사승인 2018.05.16  17:33:00

공유
ad59
   
▲ ⓒ 장윤정 SNS


[이코노믹리뷰=김윤정 기자] 장윤정이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누리꾼들의 축하세례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유독 이어지는 이유는 4년 만에 둘째인데다 워낙 2세에 대한 간절한 바람을 전했기 때문. 

앞서 한 방송에서 도경완은 "진작부터 둘째 계획이 있었다. 마음의 준비도 돼있는데 장윤정의 스케줄로 쉽지 않다"고 토로한 바 있다. 

의사 주웅은 장윤정에게 "둘째 갖기에 최적의 시기"라고 밝혀 더욱 기대감을 높이기도. 

그러나 둘째 소식은 쉽지 않았고 최근 임신 4개월 차인 사실이 공개돼 축하가 이어지고 있다. 

우여곡절 끝에 결혼에 골인한 장윤정은 "앞으로 행복하게 잘 살겠다"며 "내 나이가 이른 편이 아니다. 애국하는 마음으로 몸이 허락할 때까지 노력하겠다.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2세계획을 밝히기도 했다.

김윤정 기자 의 기사더보기

ad68
ad69
ad70
ad71
ad72
SPONSORED
ad61
ad62

헤드라인

ad63

중요기사

default_side_ad1

최근 전문가칼럼

ad66
default_side_ad2
ad36

피플+

1 2 3
set_P1
1 2 3
item4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7
default_setNet2
ad67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