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가스공사, 천연가스 인프라 사업 해외 진출 플랫폼 구축

국내 3개 금융기관과 공동 워크숍, 해외 프로젝트 투자 추진

김연수 gooderu89@econovill.com

기사승인 2018.04.17  17:28:53

공유
ad59
   
▲가스공사가 '해외 천연가스 인프라 투자사업 개발'을 위해 워크샵을 개최했다.(출처=한국가스공사)

[이코노믹리뷰=김연수] 한국가스공사는 KDB산업은행 하남연수원에서 KDB산업은행, NH농협은행, 한국무역보험공사와 함께 '해외 천연가스 인프라 투자사업 발굴 및 개발을 위한 공동 워크숍'을 17일부터 이틀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가스공사 최양미 기술사업본부장을 비롯해 기관별 관계자 31명이 참석하여 가스공사의 천연가스 인프라 사업 기술 역량과 전문 금융기관들의 선진 금융기법 결합을 통한 해외 인프라 사업 경쟁력 확보 방안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가스공사는 2016년 7월 KDB산업은행, NH농협은행, 한국무역보험공사와 '해외 천연가스 인프라 투자사업 발굴 및 개발에 관한 공동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이래, 지난해 3월 경주에서 제1차 공동 워크숍을 열고, 각 기관별 프로젝트 담당자간 상호 정보 교류를 통해 해외사업 공동 진출 필요성에 대한 깊은 공감대를 형성해왔다.

가스공사는 현재 추진 중인 해외 천연가스 인프라 투자사업의 우선 분야를 선정해 철저한 타당성 조사를 선행하는 한편, 금융사, 건설사 및 기자재업체 등 국내 민간기업과의 공동 해외 진출을 통해 정부 일자리 창출 및 동반성장 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에너지 공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 완수에 주력할 계획이다.

가스공사 최양미 기술사업본부장은 "이번 공동 워크숍을 계기로 가스공사가 보유한 세계적 수준의 인프라 기술력과 국내 대표 금융사들의 경쟁력을 적극 활용해 천연가스 산업 해외 진출 확대의 견인차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가스공사는 FSRU(해상 부유식 LNG 터미널), 액화플랜트, LNG 냉열, 벙커링 등 고부가가치 분야에 대한 사업 참여 기회를 적극 모색해 국내외 천연가스 산업 경쟁력을 높여 나가고 있다.

김연수 의 기사더보기

ad68
ad69
ad70
ad71
ad72
SPONSORED
ad61
ad62

헤드라인

ad63

중요기사

default_side_ad1

최근 전문가칼럼

ad66
default_side_ad2
ad36

피플+

1 2 3
set_P1
1 2 3
item4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7
default_setNet2
ad67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