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삼성전자와 KT스카이라이프 8K 가능성 타진

8K 영상 ETRI 천리안 위성으로 송출해 QLED TV로 담아

최진홍 기자 rgdsz@econovill.com

기사승인 2018.02.13  15:08:02

공유
ad59

[이코노믹리뷰=최진홍 기자] 삼성전자와 KT스카이라이프가 서울 목동 KT스카이라이프 방송센터에서 올해 출시 예정인 2018년형 삼성 QLED TV를 이용해 8K UHD 전국 단위 방송 시연에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시험 방송은 KT스카이라이프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의 천리안 위성을 통해 전송된 8K UHD 영상을 안테나로 수신해 삼성 QLED TV로 전송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삼성전자는 QLED TV 85형 모델로 울릉도의 경관을 담아내는데 성공했다.

   
▲ KT스카이라이프가 중계한 8K 영상이 삼성전자 QLED TV로 시연되고 있다. 출처=삼성전자

이번 시연은 천리안 위성의 Ka대역(20~30GHz)에서 고효율 영상 압축방식인 H.265 표준 기반으로 이뤄졌으며, 위성 전송 역시 기존 대비 전송 효율이 대폭 개선된 DVB-S2x 방식이 적용돼 100Mbps급 8K UHD 위성 방송 송수신이 가능해졌다는 설명이다.

UHD 발전 역사에서 8K는 아직 ‘꿈의 화질’이다. 4K 시대도 제대로 열리지 않은 상태에서 기술적 난관이 많기 때문이다. ‘인간의 눈이 인식할 수 있는 최대의 화질이 어디까지냐’는 질문에도 답을 해야한다. 그러나 삼성전자와 KT스카이라이프가 보여준 이번 시범방송이 미래 초고화질 방송 발전에 중요한 변곡점이라는 것은 이견이 없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추종석 전무는 “올해는 올림픽과 월드컵 등 중요한 스포츠 이벤트가 연이어 개최돼 삼성전자가 선보이는 8K 화질을 제대로 경험할 수 있는 시기”라면서 "2018년형 QLED TV를 통해 8K TV 시장에서 리더십을 더욱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최진홍 기자 의 기사더보기

ad68
ad69
ad70
ad71
ad72
SPONSORED
ad61
ad62

헤드라인

ad63

중요기사

default_side_ad1

최근 전문가칼럼

ad66
default_side_ad2
ad36

피플+

1 2 3
set_P1
1 2 3
item4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7
default_setNet2
ad67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