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제2의 평창 롱패딩, ‘평창 스니커즈’ 인기 예감

사전 예약 6일 만에 예약 주문 초기 준비 물량 60% 넘어

박정훈 기자 pjh5701@econovill.com

기사승인 2017.12.07  13:56:07

공유
   
▲ 롯데백화점 기획상품 평창 스니커즈. 출처= 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이 ‘평창 롱패딩’에 이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활용한 '평창 스니커즈'가 새로운 패션 아이템으로 소비자들을 열광시키고 있다. 

롯데백화점은 지난 1일부터 7일까지 ‘평창 스니커즈’의 사전 예약을 받고있는 가운데 현재(6일 마감 기준) 예약 수량이 초기 준비 수량 5만족의 60%인 3만켤레를 넘어섰다고 6일 밝혔다. 평창 스니커즈는 롯데백화점이 평창 롱패딩에 이어 좋은 품질의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기 위해 기획한 상품이다. 

평창 스니커즈는 천연 소가죽 소재로 제작되며 사이즈는 220mm부터 280mm까지 10mm단위로 출시할 계획이다. 디자인은 신발 뒤축에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의 슬로건 ‘Passion. Connected’를 새겨 넣었다. 가격은 1켤레에 5만원으로 소가죽 소재의 다른 스니커즈보다 50~70% 저렴하다. 

롯데백화점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총괄 라이선시 사업권자로 ‘평창 롱패딩’, ‘평창 스니커즈’를 비롯해 다양한 관련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역대 올림픽 인기 아이템인 장갑을 트렌디한 한국문화인 ‘손가락 하트’ 와 접목한 평창 손가락 하트 장갑은 출시 한 달 만에 1만개가 판매될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

정동혁 롯데백화점 상품본부장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기 위해 롱패딩, 스니커즈 등 가성비가 좋은 다양한 상품을 기획했다”면서 “향후에도 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에 기여할 수 있는 상품을 기획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정훈 기자 의 기사더보기

<저작권자 © 이코노믹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PONSORED

헤드라인

중요기사

default_side_ad1

최근 전문가칼럼

default_side_ad2
ad36

피플+

1 2 3
set_P1
1 2 3
item4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